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스포츠조선 리뷰

스포츠조선 리뷰

매거진

게시판 상세
제목 프로골퍼가 찾는 정품 골프화 에코 '바이옴 제로', 50% 특별할인 판매
작성자 관리자 (ip:)
  • 작성일 2015-07-23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998
평점 0점

유명 브랜드는 품질이 좋아 인기가 높다. 가격도 비싸다. 제조사는 더욱 고급화를 추구한다. 그 결과 세상이 알아주는 브랜드로 소비자로부터 사랑 받는다. 그런데 어느 순간 은근슬쩍 짝퉁 제품과 유사품이 등장한다. 겉모습만 비슷한 제품이다. 불법제품의 수준도 높다. 눈으로 위변조 식별이 쉽지 않다.  


정품으로 알고 사용했으나 짝퉁이나 유사제품임이 드러나면 기분이 좋을 리 없다. 사람의 품격이 한순간 낮아진다. 골퍼들에게는 실력 못지않게 폼생폼생도 중요하다. 장비는 물론이고 발끝 신발부터 머리끝 모자까지 유명 브랜드를 즐겨 찾는다.


골퍼들에게 인기 있는 신발이 에코 골프화다. 스칸디나비안 스타일의 프리미엄 슈즈 브랜드인 에코는 초경량 무게와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으로 세계적 골퍼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발과 지면을 밀착시켜 안정적이고 파워 넘친 스윙을 가능하게 하는 기분 좋은 신발이다.


특히 바이옴 제로는 에코에서 출시한 가장 가벼운 골프화다. 270g(41사이즈 기준)에 불과한 초경량 무게로 신은 듯, 안신은 듯 편안함을 느낄 수 있다. 여름과 가을의 필드에서 발걸음을 더욱 상쾌하게 해주는 요소다. 세심한 생산과정, 부드러우며 탄력 있는 최고급 소재 사용으로 인체공학적 요소를 더욱 도드라지게 한다. 스윙의 안정성을 증가시켜주는 극적인 로우 프로파일 디자인과 에코의 특허인 E-DTS 아웃솔 기술 결합도 다른 제품과의 차별점이다. 색상은 오렌지와 닥크블루가 있다.


바이옴 제로는 ?드에서 뿐만 아니라 생활슈즈로서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패션감이 더해졌다. 점심시간 산책용으로, 자유복장 회사의 출퇴근용으로도 패션을 완성해줄 하이브리드 골프화다.


바이옴 제로에는 에코의 남다른 기술력이 모두 적용됐다.


먼저, 에코 다이내믹 트랙션 시스템이다. 특허 받은 하이브리드 아웃솔이 여러 환경에서 최적의 기능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유연성 강화, 충격 완화, 안정 스윙 등이다.


다음, 바이옴 기술이다. 사람의 발은 26개의 뼈, 32개의 근육과 힘줄, 107개의 인대로 구성돼 있다. 이 제품에는 발의 근육을 자연스럽게 활용하는 기술을 가미했다.


또, 다이렉트 인젝션이다. 충격 흡수 소재를 발 모양의 몰드에 주입했다. 뛰어난 기능성이 가능하게 했다.


여기에 하이드로맥스 방수 기술이다. 에코의 신발은 물이 스며들지 않는다. 가죽 섬유마다 코팅을 해 내수성과 우수한 통기성을 살린다.


 

성능

 

가벼워 산뜻하고, 높은 기술력으로 스윙감을 더욱 높이는 바이옴 제로의 유명세는 이미 골퍼들에게 잘 알려져 있다. 다만 이 제품도 유명 브랜드의 그늘을 벗어날 수는 없다. 짝퉁과 유사품이 있다. 따라서 폼생폼사의 골퍼들이라면 진품 여부를 꼭 확인하는 센스가 필요하다.


믿을 만한 제품을 추천하는 리뷰24(www.review24.co.kr)에서는 정품 바이옴 제로를 50족에 한해 판매하고 있다. 골퍼들에게 신세계 슈즈의 기쁨을 선물하는 바이옴 제로를 여름철 특별 할인가로 만난다. 시중가 44만원인 제품을 19만8천원에 제공한다. 이 제품은 에코코리아에서 나오는 정품제품이며 병행수입이나 직수입으로 구입한 제품은 A/S가 되지 않는다. 이번 구매고객에게는 정품 에코 슈즈백도 증정 하고 있다.


전화문의 1688-2528  


☞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첨부파일 2015070101000042900261881.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0

이전 제품다음 제품

맨위로